본문 바로가기

프론트엔드

(3)
[주간회고] 우아한테크코스 Level2 5주차 - 절망의 계곡 Plus TypeScript 레벨 업 중.. 느껴진다! 이제 어느정도 잘 쓸 수 있는 것 같다. 크루들 너무 재밌다. 막 친해지는 단계라서 이야기하는 시간이 많아지고 있다 ㅋ.ㅋ 포코와 준과 conversation 140개를 나누었다. 포코가 코드 전반적으로 모두 봐주었다. lint, ts, 클린코드 등 너무 좋은 코멘트를 많이 받았다. 벽이 높아서 절망하기도 했지만... 많이 도움되고 성장할 수 있었다. 이번주는 집와서도 공부했다. 그래서 우테코에서의 시간을 조금 피곤하게 보내지 았나 싶다. 좋은지는 모르겠다. 그냥 아침에 할까 Storybook에 적응했다. 재미도 있고, 매우 유용하다고 느낀다. Minus 절망의 계곡에 빠진 것 같다. 좋은 코드가 무엇인지 어렴풋이 알겠지만, 그것을 구현하는 것은 너..
크루들과 나눈 우아한 대화 #1 (React rendering, commit phase, memo) 크루들과 나눈 우아한 대화 #1 아놀드, 병민, 앨버와 아주 재밌는 대화를 나누었고, 많이 배웠다. 대화의 시작은 이러했다. "Props로 item 정보가 담긴 객체와 아이템을 삭제하는 함수 (deleteItem)을 넘겨준다고 했을 때, useCallback과 memo로 초기화 하는 것이 의미가 있을까?" return ( itemList.map(item => ) ) 이 상황에서 하나의 item이 업데이트 되면, 모든 Item이 리렌더링 될 것이다. 내가 가진 의문은, 연관없는 Item 컴포넌트가 다시 그려질지언정, Item이 같은 것을 그리고 있다면 diff 알고리즘이 바뀌었다고 인식하지 않기 때문에, 리렌더링 하지 않을까? 하는 것이었다. 내가 잘못 알거나 / 얕게 알고있었던 것은 - 렌더링이란 (함수..
[주간회고] 우아한테크코스 Level2 4주차 - 안전지대에서 탈피하기 시간이 너무나 잘 간다. 레벨2를 시작한지 한달이 되었고, 방학까지 또 한달이 남았다. 우테코에서 리액트 미션을 수행하고 나면, 드라마틱하게 잘 해질 것이라고 생각했는데, 아직 드라마틱하지는 않다. 여전히 허겁지겁 배우는 것에 급급하다. redux 어질어질~.. 그래도 시야는 확실히 트고 있다. 응집도/비즈니스 로직-UI 분리/컴포넌트 재사용성/custom hook 재사용성 등 보지 못했던 것이 보이기 시작했다. 드라마틱하게 잘 해지기 위해서 어떤 것을 더 탐구해야할까? 드라마틱하게 잘 한다는 것은 뭘까? 잘 한다는 것이 무엇인지부터가 모호하다. 잘 하는분들의 코드를 보고, 지향점을 찾아보자. 계속 본인의 코드에 얽매여 있으면 안 된다. 다른 사람의 코드를 얕게 들여다보는 것으로는 탈피할 수 없다. 깊이..